지하철 역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타이거마스크 조회 1회 작성일 2020-08-01 16:42:57 댓글 0

본문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Part 6] 곽진언 -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 (In front of city hall at the subway station) MV

♬ Available on iTunes, Apple Music : https://apple.co/2ytXuNK
Listen on Spotify : https://spoti.fi/2X3uN3X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Part 6] 곽진언 (Kwak Jineon) -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 (In front of city hall at the subway station) MV 입니다.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는 지난 1990년 발표된 관록의 포크밴드 동물원의 3집을 대표하는 타이틀곡으로, 당시 노래 뿐 아니라 청춘의 사랑과 우정을 담은 스토리 있는 가사로도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약 20년만에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새롭게 탄생된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는 서울대 의대 99학번 동기 5인방의 첫만남부터 현재까지의 모습을 그리며 청춘의 감성을 소환하는 테마곡이다.

또 과거 회상신 등 5인방의 추억을 고스란히 녹여낸 노래로 완성돼 시청자들과 리스너들에게 감동을 전달한다.
가창에는 Mnet ‘슈퍼스타 K 시즌6’ 우승자 곽진언이 참여해 그만의 느낌으로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를 재해석했다.

곽진언은 꾸미지 않은 담백한 목소리와 담담한 감성을 담아 드라마 속 의대 동기 5인방의 우정과 사랑을 아름답게 표현했다.

2020 버전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는 신원호 PD 히트작인 ‘응답하라 1994’, ‘응답하라 1988’에서 ‘서울 이곳은’, ‘가질 수 없는 너’, ‘청춘’, ‘혜화동’ 등 다수의 히트 OST 작업을 진행한 이상훈 작곡가가 프로듀싱과 편곡에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상훈 작곡가는 2020 버전 ‘시청 앞 지하철 역에서’에 대해 “멜로트론, 클래식기타, 콘트라 베이스, 재즈드럼 등의 편성에 곽진언의 담백한 목소리가 조화를 이루는 맞춤형 편곡이다.

낭만적이면서 꾸미지 않는 어쿠스틱 사운드로 청춘 시절의 사랑과 우정, 추억을 담아내는 편곡에 중점을 두었다”고 설명했다.


[Credit]

Lyrics \u0026 Composed by 김창기
Arranged by 이상훈

Piano, Melotron, C.Bass, Drum 이상훈
Acoustic Guitar \u0026 Electric Guitar 이종현
Chorus 이상훈
Recorded by 강호연 @앤드뮤직 스튜디오
김대성 양하정 오영은 @톤스튜디오
이상훈 @솔음스튜디오
Mixed \u0026 Mastered by 김대성 @톤스튜디오

OST Producer 마주희 MaOSTro @스튜디오 마음C
Project Manager 강연희 @스튜디오 마음C

슬기로운 의사생활, 슬의생, 슬기로운, 슬기로운의사생활OST, 슬의생 OST,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
이익준, 안정원, 김준완, 양석형, 채송화, 곽진언, 시청앞지하철역에서, 시청앞, Kwak Jineon, In front of city hall at the subway station, 곽진언 뮤비,
슬의생뮤비, 슬의생오에스티, HOSPITAL PLAYLIST, HOSPITAL PLAYLIST OST
Fa Lala : This gave me peace about all my past loves, free all my anger and hope all lives can move out from the the old hurting memories :)
Rakha Rambe : Is it ost of reply 88 too? If it is yes, please tell me where's the episode
아람 삶이 지쳐서 쉬는, : 너 무 좋 당 ❤
Purple Mishing : One of the best squad in kdramas
I just love their characters and their friendship
오씨삼남매 : 아 여러분들 이노래를 초딩4학년이 좋아요를 눌렀습니다
太安万侶 : 이 노래가 종로와 명동에 흐를때 우리는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학생운동의 마지막 절정을 노래하고 있었지.
Junho Kong : 공벌레tv구독해주세요!댓글도!
아삭참치 : 이노래편곡자가 혜화동편곡자랑 똑같아서 같은향기가 나는거같네요
Nalini Chavan : This song is so good to listen to..the moment the instrumental begins I can't help but groove to the beat...been years since I liked an ost playlist this much♡♡
골프치는성악가 : 우쿨렐레로 연주란 시청앞지하철역에서 입니다 링크타고 와보세요^^


[공작소] 지하 9층 지하철역!? 국내에서 가장 깊은 지하철역 갔다옴ㅎ

* 2019년 여름 촬영, FHD(1080p) 지원, 허가없는 재업로드 금지

[공작소] 지하 9층 지하철역!? 국내에서 가장 깊은 지하철역 갔다옴ㅎ

지하철역이 무려 지하 9층? 아파트로 치면 지하 23층!? 국내에서 가장 깊다는 만덕역과 배산역에 가봤습니다!

#부산지하철 #배산역 #만덕역

* 영상을 다운로드 후 허가없이 다른 플랫폼에 영상을 재업로드 하는 행위는 설령 비상업적 목적이고, 출처를 밝혔더라도 민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는 행위입니다. 이는 사회통념상 저작권법 제28조와 제35조의3에 명시된 공정이용의 요건에 충족되기 어렵다고 보여진다는 것에 근거한 사항입니다.

* 영상을 공유하고자 할 경우, 링크 및 소스코드(iframe)로 공유해주시기 바랍니다.

* 단 본 채널의 영상을 2차 창작에 일부 활용하고자 할 경우, 그것이 원저작물의 가치를 훼손하지 않는 공정한 이용이라 판단되어진다면, 출처의 명시로도 활용이 가능함을 알려드립니다.

* 이메일 문의 : gongjakso0525@naver.com
찬란한자유민주주의대한민국 : 지하23층을 어떻게팟지?
대단하네;;
피방 : 지하9층...ㄷㄷ
박은주 : 배산역은B8층입니다
파치Youtube : 그냥 23층짜리 아파트를 뒤집어놓으셨다!! (영혼 없음)
박은주 : 만덕역은B9층임니다
애미뒤진모택동 : (겁나)전라도말투
서울.경기 엄청.많이.아주많이
애미뒤진모택동 : 엄청길어
jownn : 이 영상 제작 하신분 어떤 분인지 정말 수고 많이 하시고 고맙구만유 . . . . .
나는 부산 3호선 종점, 부산에서도 땅값은 알아주는 수영 로타리에 살고 있지만
배산역이나, 만덕역이 그렇게 깊이 건설된 줄 까마득 모르고 살았는데 . . . .
암튼, 영상제작 하신분 감사 합니다, 영상공작소 빠이띠~~~잉,
B.E Kim : 설마 배산역? 했는데 역시나 배산역이네요 ㄷㄷㄷㄷ 에스컬레이터 탈때 겁나 무서웠음요 ㄷㄷㄷㄷ
소인애 : 부산 지하철 3호선 구간이네요?
전 3~4호선 구간을 갈 일이 없어 이용한 적이 없는데 만덕역과 배산역이 지하 깊이 있다니 신기하네요^^.
아마도 서울 지하철역은 코레일이 담당하고 부산지하철은 부산교통공사가 담당하는 걸로 알고 있어요.

동물원 - 시청 앞 지하철역에서

3집 세번째 노래모음 (1990) / 작사,작곡 김창기

시청 앞 지하철역에서 너를 다시 만났었지
신문을 사려 돌아섰을 때 너의 모습을 보았지
발 디딜 틈 없는 그곳에서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넌 놀란 모습으로

너에게 다가가려 할 때에 난 누군가의 발을 밟았기에
커다란 웃음으로 미안하다 말해야 했었지
살아가는 얘기 변한 이야기 지루했던 날씨 이야기
밀려오는 추억으로 우린 쉽게 지쳐갔지

그렇듯 더디던 시간이 우리를 스쳐 지난 지금
너는 두 아이의 엄마라며 엷은 미소를 지었지
나의 생활을 물었을 때 나는 허탈한 어깨짓으로
어딘가 있을 무언가를 아직 찾고 있다 했지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는 날엔
빛나는 열매를 보여준다 했지
우리의 영혼에 깊이 새겨진
그날의 노래는 우리 귀에 아직 아련한데

가끔씩 너를 생각한다고 들려주고 싶었지만
짧은 인사만을 남겨둔 채 너는 내려야 했었지
바삐 움직이는 사람들 속에 너의 모습이 사라질 때
오래전 그날처럼 내 마음엔

언젠가 우리 다시 만나는 날엔
빛나는 열매를 보여준다 했지
우리의 영혼에 깊이 새겨진
그날의 노래는 우리 귀에 아직 아련한데
a jin : 이노래 들으면 88 89년의 내가 생각나네요
까만 카세트로 라디오들으면서 공부하던 중등시절의 나
전경석 : 97년. 그녀 대학생 난 현장 노가다 잡부. 지금도 노가다 일하지만 이노래 듣으면 그녀생각났니다.
이놈섹귀 : 처음 들었을 때 몰랐는데 지금 들으니까 왜 이렇게 슬프냐
화양연화 : 이걸 광고를 걸어났네.신고나 먹어라.
night time television : 인트로 좋네
나그리 : 한편의 영화같아요
웅웅 : 05년생인데 또래 애들이 아이돌 노래 듣고 그러지만 저는 오히려 이런 노래가 좋은 거 같아요 잔잔하고 예전에 그 느낌이 나서 따듯해지는 기분이랄까 그 시절에 있진 않았지만 그냥 마음 자체가 완화되는 느낌이 되요 어찌 슬기로운 의사생활 노래 듣다가 여기까지 와버렸네 ㅎㅎ
Ayoung : 이 댓글이 떡상하면 저희반 오타쿠 재현이의 머리를 자르겠습니다 ✂️
atomzzang : 처음에 나오는 2호선 GEC 경적소리와 열차 소리들, 동화스러운 느낌의 멜로디와 가사.. 제 취향 저격입니다 ㅠㅠ 개인적으로 이런 동화스러운 느낌의 노래를 좋아해서요! 너무 좋네요
myounghak yim : 이 노랠들으며 농담삼아 우리도 나중에 이렇게 만나면 좋겠다고 했을때 그땐 화를 냈었는데...
이젠 이렇게라도 한번 봤으면 좋겠다...

... 

#지하철 역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4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hkcci.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